최종편집 : 2019-05-19 | 오후 01:52:49

 
뉴스만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사건사고

사회

복지

경제

의료/보건

과학/기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사회/경제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대구은행, 중소기업 행복 자금 200억원 저금리 대출 지원

2019년 05월 09일 [경북제일신문]

 

ⓒ 경북제일신문

경상북도는 9일 도청 회의실에서 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과 ‘경북 중소기업 행복자금’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도내 중소기업에 특별자금을 저금리로 융자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경북도와 지역은행이 손잡고 경기침체 등으로 자금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이 자금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위기상황을 극복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했다.

경북도와 대구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총 200억 원의 대출재원을 공동으로 조성한다.

조성된 협력자금으로 도내 중소기업에 최대 5억원 이내로 최장 2년까지 대출 금리 1.72%p를 기본으로 감면해 융자 지원한다. 대출 금리는 기업의 담보 및 신용도 등을 감안하여 최대 0.83%p까지 추가 감면도 가능하다.

지원대상은 경상북도 내에 사업장을 둔 중소기업으로 우수 기술력 보유 기업과 일시적인 자금난 등으로 경영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이다. 특히 경기침체와 업황 부진으로 경영난이 심화되고 있는 자동차 부품업, 철강업, 금속 가공업, 기계업, 섬유업에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경북도와 대구은행은 지원사업을 6월초부터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동 자금 대출을 희망하는 도내 중소기업은 가까운 대구은행 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2017년부터 IBK기업은행과도 총 200억 원의 협력자금을 조성하여 일자리 창출 중소기업에 저금리로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63개 기업에 지원하였으며, 상환 완료된 자금은 다시 기업에 저금리로 융자 지원하고 있다. 경북도는 금융기관과 공동 협력사업을 꾸준히 추가․발굴해 지역경제의 버팀목인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에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내수부진 장기화 등 대내․외적으로 경제여건이 그 어느 때보다 녹록치 않다”면서 “금융기관을 포함한 모든 기관과 협력하여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는 등 중소기업인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일자리 지키기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 시내버스 전국 첫 임금협상 타..

구미시 ‘청소 잘하는 집’ 416곳 ..

대구도시철도 1호선 안심~하양 연장..

상주시, 갈수기 폐수배출시설 특별 ..

남부지방산림청, 보호수 생육현황 ..

안동한우, 전국 최고 품질 지키기 ..

안동시 혼인·출생 신고 포토존 설..

경북도, 미세먼지 줄이기 총력 대응

‘팔공산 구름다리’ 설치 대구시민..

상주시, 야간관광상품 ‘백귀야행’..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서구 평리5동 1538-2 / 발행인.편집인: 정순자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707019-56-174415 예금주: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민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