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10 | 오후 04:38:22

 
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사건사고

사회

복지

경제

의료/보건

과학/기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사회/경제 > 의료/보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코로나19 확진 50대 목사, 상주 선교센터서 10명과 접촉

2020년 05월 25일 [경북제일신문]

 

↑↑ 지난 24일 오후 선교센터 앞에서 상주시보건소 검체채취반이 선교센터 관계자의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 경북제일신문

상주시는 지난 24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경기도 의정부시의 A(52)목사가 상주의 선교센터에서 밀접하게 접촉한 사람이 10명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상주시는 A목사가 지난 22일 오후 3시 30분경 의정부시에서 다른 목사 등 3명과 함께 화서면의 기독교 선교단체인 BTJ열방센터를 방문했다. 이곳에서 센터 관계자의 안내를 받아 시설을 견학한 뒤 식사를 하고 오후 7시쯤 의정부로 돌아갔다. A목사는 호흡기 증상과 몸살 등으로 23일 의정부의 한 병원에서 검사 후 24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는 식사 자리 참석자와 시설 안내자 등 밀접 접촉자를 모두 10명으로 파악하고 이들의 주소지 시·군·구에 접촉 사실을 통보했다. 식사 자리에 참석한 10명 중 BTJ열방센터 대표를 제외하고 A목사 등 9명은 서울·경기 지역에서 온 목사와 그 가족으로 나타났다. 상주시는 열방센터 대표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고 능동감시에 들어갔다.

상주시는 이와 별도로 지난 24일 열방센터 직원 등 42명에 이어 25일 56명 등 98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고, 추가로 접촉자가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상주시 관계자는 “조사 결과 A목사가 방문했던 시간 열방센터에서 예배나 선교활동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며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추가 접촉자가 있는지 계속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상주시는 A목사가 확진 판정을 받은 직후 센터를 방역소독하고, 화서면의 초․중․고는 이날 학생들의 등교를 잠정 중지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블록체인 기술로 대마산업 ..

통합신공항 단독후보지 ‘탈락’‥..

구미시, 희망복지지원제도 기준 완..

구미시 맞춤형 자원봉사 ‘행복 온(..

청송군, 다양한 다문화가족 지원 사..

봉화군, 2019년 기준 광업·제조업..

안동대학교-법무부 안동준법지원센..

김천시 관내 1기관·단체↔1시장·..

예천군, ‘올림픽제패기념 제37회 ..

김천시, 경북도 주관 산불방지 우수..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달서구 감삼남1길 81. 3층 / 발행인·편집인: 정승민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 351-1133-3580-53 예금주 :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현우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