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8-11-16 | 오후 05:53:17

 
뉴스만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사건사고

사회

복지

경제

의료/보건

과학/기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사회/경제 > 의료/보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안동시, 환절기엔 알레르기 질환 세심한 관리 당부

2018년 11월 08일 [경북제일신문]

 

안동시보건소에는 아토피 피부염과 천식 등의 알레르기 질환자가 급증하고 있으며 환절기의 경우 더욱 증상이 심해져 세심한 관리를 당부했다.

큰 일교차와 건조한 대기, 수시로 날아오는 미세먼지로 아토피 환자의 피부는 더 건조해지고, 천식 환자는 차가운 공기와 먼지로 인해 천식 증상이 악화될 수 있어 환자와 보호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보건소에 따르면 아토피피부염 환자는 매일 ‘1회’ 미지근한 물로 부드럽게 목욕하기, 목욕 후 ‘3분’ 안에 보습제 바르기, 하루 ‘3회’ 이상 보습제 바르기 등 ‘1-3-3’ 원칙을 지키며 꾸준히 피부를 관리해야 한다.

또, 천식 환자의 경우 마스크 착용 등을 통해 먼지나 급격한 온도변화에 주의하고, 담배연기와 격렬한 운동은 피해야 하며, 응급상황을 대비해 천식 증상완화제를 가지고 다니는 것이 좋다.

안동시보건소 관계자는 “알레르기 질환은 단기간에 완치가 힘들고 꾸준한 치료와 일상 관리가 필요한 만성질환이므로, 정확한 진단과 과학적으로 검증된 방법으로 꾸준하게 치료․관리를 하면 건강하게 일상생활이 가능하다”라고 전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시의회,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

상주시 피부 미백 기능성 가진 얌빈..

김천~거제간 남부내륙고속철도 연내..

봉화군 농산물 잔류농약 분석능력 ..

구미시 행정서비스 고객만족도 82.7..

영양군, 2019 공모과제 개발 워크숍..

예천서 ‘음주 단속에 불만’ 지구..

영양군 수렵장 개장

기계금속·부품소재·로봇이 한자리..

담낭·담관결석 ‘수술하지 않고 동..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서구 평리5동 1538-2 / 발행인.편집인: 정순자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707019-56-174415 예금주: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민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