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1 | 오후 05:37:02

 
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농·축·수산

환경

건설

산림

음식

국토해양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농업/환경 > 환경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대구시-국립생태원,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 협약

2019년 08월 12일 [경북제일신문]

 

↑↑ 수달

ⓒ 경북제일신문

대구시는 13일 오후 2시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국립생태원과 함께 멸종위기 야생생물 종 보전과 서식지 보호를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양 기관은 지역 내 생물다양성 및 생태관련 사업의 공동개발 등을 위해 서로 적극적이고 호혜적인 관계를 구축하며 상호 협력해 앞으로 생태 교육·연구 분야의 발전을 위한 기틀을 마련하고자 한다.

주요 협약내용은 멸종위기 야생생물 종 보전, 멸종위기 야생생물 서식지 보호, 자연생태 교육 및 연구 분야 교류·협력 등이다. 기타 상호 협의한 사업 추진 및 공동 발전 방안이 있을 경우 상호 협의해 추진한다.

한편, 대구시가 2016년 시전역에 대한 자연환경조사를 실시한 결과 식물 2종(세뿔투구꽃,솔붓꽃)과동물23종(담비,수달,삵,맹꽁이,흑두루미등) 등 총 25종의 법정보호 종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또한, 지난해에는 신천·금호강 및 9개 지류하천 전반에 대한 수달 서식실태 조사 결과 총 24개체의 수달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멸종위기종복원센터의 서식지 보전 중심 역할을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국내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전을 위해 지방자치단체와의 다양한 협력 방안을 모색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우리대구는 도심에 수달이 서식하고 있을 정도로 친환경적인 도시다”라며 “이번 국립생태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신천, 금호강 하천습지에 서식하는 멸종위기 야생생물을 보호해 자연이 숨쉬는 깨끗한 대구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시,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과수의 골칫거리 해충, 복숭아순나..

구미시건강마을 합창단 창단·운영 ..

상주 전통 곶감농업, 국가중요농업..

청송군, 도시재생 전략계획 수립 위..

안동시, 경북도 옥외광고 평가 최우..

경북의 잊혀진 역사 ‘영천성 수복..

경북도, 올해 감염병 관리 ‘그랜드..

경북도, 녹조제어 기술 확산 협력 ..

예천군보건소, 정신건강 및 자살예..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서구 평리5동 1538-2 / 발행인.편집인: 정순자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707019-56-174415 예금주: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승민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