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3-30 | 오후 04:56:08

 
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사건사고

사회

복지

경제

의료/보건

과학/기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사회/경제 > 복지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안동시, 위기가구 기준 대폭 확대…지원 부서 일원화 추진

2023년 01월 04일 [경북제일신문]

 

↑↑ 안동시청사

ⓒ 경북제일신문

안동시는 2023년에 취약계층에 대한 사회안전망 강화로 시민이 위기에 대한 불안 없이 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함으로써 복지체감도 향상을 추진한다.

안동시는 저소득층의 위기상황을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희망나눔팀을 여성가족과에서 사회복지과로 이동 배치하였다. 위기가구 지원부서가 일원화되면 복합적인 문제를 지닌 취약계층에 대한 다각적인 지원이 신속하게 이루어져서, 어려움에 처한 시민이 보다 빨리 지원을 받고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저소득층의 생활안정을 위한 기초생활보장급여 선정기준도 확대된다. 기준중위소득 인상에 따라 생계급여 선정기준(중위소득 30%)은 4인가구 기준 전년도 153만 원에서 올해 162만 원으로 인상된다. 주거급여는 기준이 중위소득 46%에서 47%로 변경되어, 4인가구 기준 235만 원에서 내년 253만 원으로 대폭 인상된다. 이에 따라 안동시는 2023년 예산으로 생계급여에 362억 원, 주거급여에 83억 원을 투입하여 보다 많은 시민이 기초생활보장급여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복지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

그리고,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을 위한 자활근로사업에 38억 원의 예산을 지원하여 일을 통한 빈곤 극복을 활성화하고, 취약계층 자립기반 마련을 위한 자산형성지원사업에 10억 원 예산을 투입하여 저소득층의 탈빈곤을 촉진하고 빈곤계층 재진입을 예방한다. 특히 청년을 위한 자산형성지원사업인 청년내일저축계좌사업 예산을 전년도 1억 원에서 올해 7억 원으로 대폭 증액하여 일하는 청년의 건강한 자립을 촉진하고자 한다.

정진영 사회복지과장은 ”시민을 위한 복지안전망을 최대한 촘촘하고 두텁게 마련하여 누구나 위기에 처하더라도 어려움을 극복하고 자립할 수 있다는 희망을 가지고 살아갈 수 있도록 피부에 와 닿는 복지행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등유·LPG 난방비 취약층 지원 내달..

예천군, 어르신 대상 직접 찾아가 ..

김천시 택시감차위원회 개최

김천시, 이음 센터 영농 인력 참여..

김천시, 전기굴착기 보급사업 시행

구미시, 탄소중립지원센터로 경운대..

울진군, 경북도민체전 마무리 준비..

대구시농업기술센터, 치유농업프로..

영주시, 귀농·귀촌인 건축설계비 5..

상주시, 지역개발사업 마을리더역할..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달서구 감삼남1길 81. 3층 / 발행인·편집인: 정승민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 351-1133-3580-53 예금주 :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현우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원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