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9 | 오전 10:17:56

 
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학교소식

교육

문화/예술

패션/디자인

스포츠

축제/관광

포토뉴스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교육/문화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청송군, 문화관광으로 미소짓는 상생 경제 실현

2023년 03월 17일 [경북제일신문]

 

↑↑ 백석탄 관광자원화 사업

ⓒ 경북제일신문

청송군은 올해 다양한 관광 시책사업을 추진해 ‘주민참여형 생태관광도시 산소카페 청송군’ 조성에 나선다.

코로나19가 가져온 가장 큰 변화 중 하나인 언택트 생활문화의 영향으로 관광객이 북적였던 지역, 밀집된 공간보다는 소규모의 히든 플레이스와 밀폐되지 않은 야외공간이 지속적으로 선호되고 있고, 지금까지 유명세를 떨치던 관광지보다는 관광객이 몰리지 않는 여행지를 선호하는 경향이 두드러지고 있다.

청송군은 이러한 변화된 관광수요에 발맞춰 생태관광도시를 조성하는 과정에서 지역 업체 참여율을 높이고 지역주민의 일자리를 늘려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방침이다.

특히 ‘산소카페 청송군’의 차별화된 청정 자연과 유서 깊은 전통문화, 참신하고 다양한 문화 관광 콘텐츠를 융합하여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하고, 비대면 관광수요에 부합하는 지역 관광의 새로운 표준을 만들어갈 전략을 세웠다.

우선, 청송 산림레포츠 휴양 단지 조성 사업으로 청송의 자연에 재미를 더한 대중제 골프장과 클럽하우스, 골프빌리지 시설을 갖춘 휴양 단지를 조성하여 청송 관광에 새 옷을 입히겠다는 복안을 가지고 있다.

또한, 덕천마을 한옥스테이 활성화 사업, 주산지 관광지, 백석탄 관광자원화 사업을 추진하여 국제슬로시티 청송과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의 명성에 걸맞은 관광지를 만들어 청송형 관광사업의 외연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청송은 다양한 지질 현상이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풍광과 깨끗한 생태환경이 잘 보존되어 있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인증을 받을 만큼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고 있으며, 올해는 주산지 왕버들을 복원하고 새로운 관광지로 자리 잡은 청송정원 인근 자작나무 명품 숲을 조성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

아울러,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선정된 ‘청송사과축제’를 활용하여 관광 활성화를 이끌어 나간다. 올해 개최되는 제17회 청송사과축제는 새로운 프로그램 개발 등 청송사과축제만의 특장점과 색깔을 담아내어 청송사과의 브랜드 가치를 더욱 드높이고 대한민국 대표축제에 걸맞은 최고의 사과축제를 준비할 계획이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공존하고, 사람의 숨결까지 어우러진 대한민국 최고의 문화관광 도시를 만들고 지역주민의 일자리를 늘려 관광을 통한 실질적인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루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윤경희 청송군수

의성교육지원청, 미디어 과의존

경북도, 제24회 영호남 관광교

청송군, ‘제18회 청송사과축제

안동시·일본 HIS 여행사, 관

경북교육청, 공직자 부패 위험성

봉화군, 규제개혁 과제 발굴 보

안동대, 지역민과 함께하는 통합

안동시,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추

김천서 2024 경상북도 웰니스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달서구 감삼남1길 81. 3층 / 발행인·편집인: 정승민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 351-1133-3580-53 예금주 :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현우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원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