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5 | 오후 10:55:43

 
검색
정치/지방자치사회/경제교육/문화농업/환경기관 동정오피니언기획/특집지방의회

전체기사

농·축·수산

환경

건설

산림

음식

국토해양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갤러리

뉴스 > 농업/환경 > 산림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북도, 생활권 수목진료 집중홍보 및 계도·단속

2024년 06월 10일 [경북제일신문]

 

경북도는 건전한 수목 진료 환경 조성 및 나무 의사 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오는 7월 31일까지 산림청, 22개 시·군과 합동으로 생활권 수목 진료 집중 홍보 및 계도·단속을 실시한다.

‘나무의사 제도’는 전문자격을 가진 나무의사가 병든 나무를 진단하고 농약을 처방하거나 치료하는 제도로 2018년 6월 도입됐으며, 이 제도에 따라 모든 나무는 국가·지자체 또는 수목의 소유자가 직접 진료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나무의사나 수목치료기술자가 있는 나무병원에서만 수목 진료가 가능하다.

이에 도는 아파트단지, 학교숲 등 수목 진료를 시행하거나 예정인 곳을 방문하여 나무병원을 통해 적법하게 수목 진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나무의사 제도를 홍보함과 동시에 계도·단속에 나선다.

또한, 도내 소재 나무병원 52개소를 대상으로 나무병원 등록 기준 충족 여부, 변경 등록 기한 준수 여부, 자격증 대여 등도 점검한다.

주요 단속 대상은 ▲나무병원으로 등록하지 않고 수목 진료 활동을 하는 경우 ▲나무의사 등의 자격을 취득하지 않고 수목진료를 하거나 유사한 명칭을 사용한 경우 ▲나무의사 등이 동시에 두 개 이상의 나무병원에 취업한 경우 ▲나무병원 등록증을 대여한 경우 등이다.

이를 위반할 때 산림보호법에 따라 5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으며, 적발 시 엄중 처벌할 계획이다.

조현애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수목 진료 시 전문가에 의한 정확한 진단과 올바른 치료가 이뤄질 수 있도록 나무 의사 제도에 대한 집중 홍보 및 계도·단속을 실시하고, 생활권 수목진료 질서를 확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나무의 건강은 자연뿐만 아니라 우리 모두의 건강을 지키는 일이기에 도민들의 적극적인 나무병원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경북제일신문 기자  
“밝은 생각 / 좋은 소식”
- Copyrights ⓒ경북제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경북제일신문 기사목록  |  기사제공 : 경북제일신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안동사랑상품권 착한가격업소 이용

영양군, 농산물가공기술표준화 사

경북도의회, 들쑥날쑥한 농축산물

예천박물관, 국내 최초 백과사전

의성군, 청년발전기금 지원사업

의성 조문국박물관, 여름철 맞이

청송군, 청송읍 중앙로사거리 회

안동시노인종합복지관에서 민선 8

영양군보건소, 영양플러스 대상자

김천시 공원 건강한 여름 준비

전국지역신문협회 회원사

회사소개 - 인사말 - 연혁 - 조직도 - 임직원 - 편집위원회 - 운영위원회 - 자문위원회 - 광고비 안내 - 광고구독문의 - 후원하기 - 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대구시 달서구 감삼남1길 81. 3층 / 발행인·편집인: 정승민 / 제보광고문의 : 050-2337-8243 | 팩스 : 053-568-8889 / 메일: gbjnews@naver.com
제호: 경북제일신문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021 (등록일자:2008년6월26일) / 후원 : 농협 : 351-1133-3580-53 예금주 : 경북제일신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현우
Copyright ⓒ 경북제일신문. All Rights Reserved. 원격